• Home
  • E-submission
  • Sitemap
  • Contact us
J. Conserv. Sci Search

CLOSE


Journal of Conservation Science 2011;27(2):163-179.
Published online June 30, 2011.
대전 원신흥동 유적 출토 고대 세라믹 유물의 재료학적 특성과 원료의 산지해석
김란희, 정해선, 정상훈, 이찬희
Material Characteristics and Clay Source Interpretation of the Ancient Ceramic Artifacts from the Wonsinheungdong Site in Daejeon, Korea
Ran Hee Kim, Hae sun Jung, Sang Hoon Jung, Chan Hee Lee
초 록
이 연구는 대전 원신흥동 유적에서 출토된 도가니, 토기 및 기와의 재료학적 특성과 원료의 동질성 검토를 통한 원산지 해석을 목적으로 수행하였다. 현미경 관찰 및 X-선 회절분석 결과, 각 시료의 광물조성은 거의 일치하나 기벽의 두께 및 포함된 광물의 분급에서 상당한 차이를 보인다. 이 중 토기는 0.5~0.7㎝의 얇은 기벽에 가장 정선된 태토 특성을 보이는 반면 도가니와 기와는 기벽이 1.3~2.5㎝로 두꺼우며 분급이 불량한 석영, 정장석 및 사장석이 다량 관찰된다. 도가니의 경우, 태토에 혼합된 짚이 소성과정에서 탄화되어 크고 길쭉한 공극이 관찰되는 느슨한 기질적 특성을 가진다. 이와 같이 재료학적으로 차이를 보이지만 이들은 유적지 토양과 광물조성 및 지구화학적 거동특성이 상당히 일치하고 있어 모두 동일한 모암의 풍화에 의해 생성된 점토를 이용해 제작한 것으로 추정된다. 또한 1,050~1,150℃의 소성온도를 경험한 것으로 판단되는 경질토기를 제외하면 모든 세라믹 유물들은 850~950℃의 온도영역에서 소성하였을 것으로 해석된다. 한편 도가니의 용융물은 구리와 주석의 편석을 일부 포함한 슬래그로 판단되나 부분적으로 치밀한 적색 및 녹색 유리질 조직이 관찰되는 것으로 보아 유리 용융물의 가능성도 있어 보인다.
중심어: 도가니, 토기, 기와, 재료학적 특성, 원산지, 소성온도, 유리용융물
ABSTRACT
This study was to identify the material characteristics and provenance of the crucibles, potteries and roof tiles from the Wonsinheungdong site in Daejeon, Korea. Similar mineral composition of each samples showed by microscopic observation and X-ray diffraction analysis. However, wall thickness and mineral characterization of each ceramic artifacts are quite different. The pottery is characterized by thin wall with 0.5 to 0.7 ㎝ and fine grained clay matrix. While the crucible and roof tile has thick wall with 1.3 to 2.5 ㎝, poorly sorted texture of many quarz, orthoclase and plagioclase whithin ceramic fabric. And large elonagated voids formed by hydrocarbone of straw during the firing and loose matrix obseved in crucible. All ceramic samples and ground soil of the site show similar mineralogical characteristics geochemical behavior and clay-mineralization degree. This indicates making that the soil is probable to be a raw material of all ceramic from the Wonsinheungdong site. Also, firing temperature of most ceramic artifacts are estimated as 850 of all ceramic from the Wonsinheungdong site. Also, firing temperature of most ceramic artifacts are estimated as 850 to 950 ℃ but hardest pottery fired high temperature between 1,050 to 1,150 ℃. The vitreous molten materials interpreted in slag included segregation of copper and tin. But it can not exclude the possibility that the glass molten material because observed reddish and greenish vitreous fine structure under microscopic.
Key Words: Crucible, Pottery, Roof tile, Material characterization, Provenance, Firing temperature, Glass molten material


ABOUT
BROWSE ARTICLES
EDITORIAL POLICY
FOR CONTRIBUTORS
FOR READERS
Editorial Office
Department of Heritage Conservation & Restoration, Graduate School of Cultural Heritage, Korea National University of Cultural Heritage
367, Baekjemun-ro, Gyuam-myeon, Buyeo-gun, Chungcheongnam-do 33115, Korea
Tel: +82-41-830-7365        E-mail: journal.conservation@gmail.com                

Copyright © 2019 by The Korean Society of Conservation Science for Cultural Heritage.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in M2community

Close layer
prev next